이슬

/
  잠시 제 안에 머물렀을 뿐, 빛은 제 것이…